현재문서위치

  • 뉴스

  • 속보

로그인

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속보

크게작게글자크기

[보도자료] '일자리 정부' 출범 1년... 일자리 대책에 기대 컸지만, 10명 중 8명은 "체감 못 해"

  기사입력 2018.05.14 10:45
- 성인남녀 10명 중 7명, 현 정부 '청년일자리 정책'에 이목 집중...근본적 해결책에는 아쉬움 남아

- 일자리 창출 위한 선결과제는? '중소중견기업 육성(29.2%)' > '기업 투자활성화(23.6%)' > '신산업 육성(19.3%)' 등




< 그림. 인크루트는 [새정부 출범 1년 '청년일자리대책' 평가]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


성인남녀의 상당 수가 '현 정부의 청년 일자리 정책이 기대에 부응하지 못했다'는 입장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 대표 서미영)가 지난 4월 30일부터 이달 4일까지 자사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새정부 출범 1년 '청년일자리대책' 평가> 설문조사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일자리 정부'를 표방한 이번 정권의 일자리 정책에 시민들의 관심은 상당했던 것으로 보인다. '문재인 정부의 청년 일자리 대책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는지' 물은 질문에, '잘 아는 편'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70.5%(잘 알고 있다 23.5% + 조금 알고 있다 47.0%)로 높게 나타났던 것. '잘 모르겠다'고 답한 응답자도 21.2%였으나, '전혀 모르겠다'는 응답자는 8.3%에 그쳤다.



하지만 기대가 컸던 탓일까. 청년 일자리 대책의 효과에 대해서는 '잘 체감하지 못하겠다'는 입장이 다반수였다. 이 중에서도 특히 '전혀 체감하지 못하겠다'는 답변 비중이 46.3%로 가장 높았고, '체감하지 못하는 편'이 36.6%로 그 뒤를 이었다. '약간 체감한다(13.9%)'거나 '많이 체감한다(3.2%)'는 응답은 상대적으로 많지 않았다.



일자리 문제 해결에의 근본적인 답안을 제시하지 못했다는 데에서도 다수 응답자들의 아쉬움을 자아냈다. '지난 1년 간의 정부정책이 일자리 창출을 위한 근본적인 대책이었다고 생각하는지' 묻는 질문에 '전혀 아니'라고 답한 응답자가 43.6%, '아닌 편'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28.1%로 나타났다. '조금 그렇다'는 입장은 23.8%, '정말 그렇다'는 입장은 4.5%였다.



그렇다면 청년 일자리 창출 문제에 있어 시민들이 생각하는 근본적인 정책 방향은 어떤 것일까. 전체 응답자의 29.2%는 '중소중견기업 육성'을 우선과제로 삼아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응답자들은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의 임금 격차를 해소해야 한다'거나 '중소기업의 복지 개선 및 민주적 조직 체계 구축 유도' 등의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다. 한 응답자는 '급여만큼의 일만 시켜도 중소기업 다닐 것'이라며 볼멘소리를 내기도 했다.



한편, 그 외의 답변으로는 '규제개혁 등을 통해 기업의 투자 활성화를 유도해야 한다(23.6%)'는 의견을 비롯하여, '신산업 육성(19.3%)', '창업활성화 지원(11.6%)', '정부의 취업자금 지원(10.3%)' 등이 도출됐다.



인크루트 서미영 대표는 "1년만에 모든 일자리 문제가 해소될 것을 기대하기는 어렵지만, 비교적 단기간 내 해결이 가능한 사안들에 대해서는 지금보다 적극적인 해결노력을 보여주는 것이 높은 기대에 화답하는 길"이라면서 "정부뿐 아니라 일자리를 만드는 기업들의 공조가 함께 이루어져야 할 때"라는 설문소감을 전했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

분야별 최신 뉴스

  • 취업
  • 기업
  • 경제
  •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