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로그인

취업뉴스

이력서·자기소개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 나이제한, 퇴사압박에... 4050세대 실업률 늘었다

  기사입력 2018.10.25 09:04

- 4050세대 회원 764명 대상 설문조사, 91%는 '실업난 체감'
-높은 시급으로 찬밥신세, 나이제한, 퇴사압박에.. 1년째 구직중




<그림. 4050세대가 실업률 급증에 공감했다.>


4050세대의 91%는 실업률 급증에 대해 체감하고 있었다. 퇴직자는 늘고 취업은 잘 안되 서다. 취업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 대표 서미영)가 4050세대 회원 총 76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다.

설문에 참여한 4050회원의 53%는 현재 재직 중이었고, 나머지 47%는 비재직자였다. 재직여부를 떠나 실업률 체감에는 한 목소리였다. ‘최근 4050세대의 실업률 급증에 대해 체감하십니까?’라는 질문에 91%가 그렇다고 답했기 때문. 체감하지 못한다고 답한 비율은 9%에 불과, 4050세대 10명 중 9명 이상이 실업률 급증을 피부로 느끼고 있었다.

체감 배경 1위에는 ▲’재취업을 준비하는 4050이 늘었다’(46%)가 꼽혔다. 바로 이어서 2위에는 ▲’주변에 퇴직하는 4050이 늘었다’(33%)가 올랐다. 한데 모아보면, 4050세대중 구직자와 퇴직자가 동시에 늘어났음을 뜻한다. 3위에는 ▲’개인사업을 준비하는 4050이 늘었다’(16%)가 차지했다. 구직과는 별개로 자영업 또는 창업을 준비하는 4050세대도 5명중 1명 미만 꼴로 존재한다는 것.

실업률을 체감하게 된 보다 직접적인 이유는 바로 취업이 안되기 때문이었다. ‘1년째 취업이 안되고 있다;, ‘나이 제한으로 취업이 안됨’ ‘업종전환을 하고 싶은데 받아주는 데가 없다’ ‘높은 시급으로 찬밥신세’등의 기타답변을 미루어보건대 공통적으로 재취업이 어려움을 호소했기 때문.

실제로 대한민국은 현재 청년뿐만 아니라 4050세대 이른바 중년의 실업난도 빨간 불이 켜졌다. 4050세대의 고용률은 하락하고 반대로 실업률은 늘어나는 추세이기 때문이다. 통계청의 고용동향에 따르면 8월기준 40대와 50대의 고용률은 각 78.7%, 74.8%로 지난해 동기간 79.6%, 75.4%에 비해 0.9%포인트, 0.6%포인트 줄었고, 반대로 실업률은 2.7%, 2.9%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0.6%포인트, 0.5%포인트 증가했음이 이를 반증한다.

본 설문조사는 2018년 10월 23일 하루간 진행, 4050세대 총 764명중 남자는 62%, 여자는 38% 포함되어 있었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3.52%이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민제 jeonmj@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