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 성인남녀 10명 중 7명, ‘가정의 달 부담된다’… 이유는 ‘지출 증가’ 때문에

  기사입력 2019.05.07 09:09| 최종수정 2019.05.07 09:10

- 10명 중 8명은 ‘가정의 달에 돈 더 쓴다’… 지출 1위는 ‘ 어버이날’





<그림. 성인남녀 10명 중 7명은 가정의 달 지출 증가에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성인남녀 10명 중 7명은 ‘가정의 달’ 5월을 부담스러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좋은 일 찾을 땐,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 www.incruit.com)가 성인남녀 총 3천68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다.

먼저, “가정의 달이 부담된다”고 응답한 비율은 69%에 달했다. 가장 부담을 많이 느끼는 연령대는 40대(78%)였다. 그 다음이 30대(73%), 50대 이상(60%) 순으로 높았는데, 전체적으로 살펴보면 40대까지 부담이 증가하다가 50대 이상으로 넘어가면서 감소한다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한편, 남성(66%)보다 여성(71%)이 약간 더 부담을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담사유” 1위는 단연 ‘지출증가’(44%)였다. 이어 ‘마음에서 우러나지 않아도 무언가를 준비해야 한다는 사실’(14%)> ‘평소에 잘 챙기는 편임에도, 이런 기념일이 되면 추가로 준비해야 한다는 점’(11%) > ‘한정된 시간 안에 사람을 만나거나 갈 곳을 정해야 하는 점’(10%)> ‘선물 선택장애’(8%) 순으로 부담사유 5위권이 구성되었다. 기혼자의 경우 ‘양가에 제공하는 시간, 노력, 비용 등의 밸런스를 맞춰야 하는 점’(7%)도 부담사유로 꼽았다.

전체 응답자의 83%는 “가정의 달에 추가지출이 있을 것”으로 예상했는데, “지출예상 항목”은 1위에 ‘현금지급’(34%), 공동 2위에 ‘선물구입’, ’외식’(27%로 동률)이 올라 전체 지출항목의 8할 이상을 차지했다.

그렇다면, “5월 기념일 중 가장 중요하게 준비하는 날”은 언제일까? 53%의 득표로 무려 과반수가 ‘어버이 날’을 꼽았다. ‘어린이날’은 2위(24%)에 올랐다. “가장 많은 지출이 예상되는 날” 1위에도 ‘어버이날(76%)’이 올랐다. 2위는 ‘어린이날’(14%)로 1, 2위간 격차는 62%P였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민제 jeonmj@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