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X알바콜]‘재벌가 별들의 전쟁’, <2019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그룹> 순위 발표! 1位에 ‘CJ’

  기사입력 2019.07.03 09:10| 최종수정 2019.07.16 14:34


- “별들의 전쟁” 대기업 그룹 순위 대결… 1위에 ▲CJ(25.2%) 우뚝! ‘성장가능성’에 점수, 女 높은 지지율

- 재벌가 왕좌의 게임, 승자는? 이재현ㆍ최태원ㆍ구광모 ‘TOP3’… 男 인기그룹은 “SK”





<그림1. 인크루트X알바콜 선정 ‘2019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그룹’ TOP 10 및 이유>


취업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 대표 서미영)가 <2019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그룹> TOP10을 발표했다. 2004년 이후 16년째 지속중인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시리즈는 매해 대학생들만을 대상으로 진행, 신입 구직자가 가장 입사하고 싶어하는 기업을 10위까지 순위화하여 발표해 왔다. 올해는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albacall.incruit.com)과 공동으로 조사했다. 총 참여자 1,468명 중 대학생 회원 929명의 응답을 참고했다.

조사대상은 2018년 회계결산 결과 매출액 기준으로 분류된 150개 코스닥시장 등록기업 中 그룹ㆍ지주사ㆍ홀딩스, 즉 대기업그룹집단 25곳이며 이들 중 가장 일하고 싶은 한 곳과 그 이유에 대해 단일 선택하게 했다.

그 결과, 2019년 대학생들의 사랑을 가장 많이 받은 그룹은 ▲CJ㈜가 차지했다. 총 25.2%의 득표율로 총 25곳 중 ‘최다득표 기업’이라는 영예를 안게 된 것. CJ그룹은 인크루트의 지난 2004년 첫 조사 이래 7년간 10위권에 자리했음은 물론 지난해에는 1위에 오르는 등 대학생들로부터 꾸준한 선호도를 증명했다. (그림2.참고) 올해는 설문에 참여한 대학생 4명 중 1명꼴로 높은 지지를 받았고, 특히 여자 대학생으로부터 인기가 높았다.

2위에는 1위와 8.1% 격차로 ▲SK㈜(17.1%)가 올랐고 3위에는 ▲㈜LG(15.7%), 4위는 ▲㈜신세계(11.1%)가 꼽혀 TOP4가 완성됐다. 이들 4곳은 공통적으로 두 자릿수 득표율을 기록하는가 하면 전체 표의 7할가량을 차지하며 인기를 독식했다.

5위부터 10위까지는 경합을 벌였다. 5,6위에 각각 ▲롯데(5.7%)와 ▲현대자동차㈜(5.2%), 7,8위에는 ▲㈜한화(4.3%)와 ▲㈜포스코(3.8%), 그리고 9,10위는 ▲㈜GS(1.8%)와 ▲현대중공업지주(1.7%) 순으로 랭크된 것.

이로써 2019년 대학생이 선호하는 재벌가 10곳의 선정이 마쳐졌다. 동시에 10인의 총수가 이름을 올렸는데, 올해 왕좌에는 이재현(공동회장 손경식)회장이, 이어서 최태원, 구광모, 이명희, 신동빈, 정몽구, 김승연, 최정우, 허창수 회장 그리고 권오갑 대표 순서대로 톱10에 탑승했다.

이렇듯 대학생 선호도를 판가름 낸 기준은 무엇이었을까? 이를 위해 입사 희망 그룹 1곳 및 그 이유(10개 중 단일선택)에 대해서도 선택하게 했다. 그 결과 최다 선택이유 1위에는 △’성장ㆍ개발 가능성과 비전’(16.4%)이 득표했다. 이어서 △’동종업계와 지역사회에서 선도기업의 이미지’(16.0%), △’우수한 복리후생’(14.5%) 순으로 높은 지지를 받았다. △’급여’(9.0%)는 6위에 그쳤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대학생들의 기업선택 기준이 이제는 급여에만 머물지 않고 성장 가능성과 복리후생 그리고 기업문화와 이미지 등으로 까지 상당히 폭넓어졌음을 알 수 있다”며, “이는 곧 그룹선택 기준에도 투영돼 지금의 대학생들이 어떤 모습의 대기업 그룹을 원하는지 여실히 보여주는 결과”라고 말했다.

한편, 기업별 선택이유도 각양각색이었다. 1위의 ▲CJ를 선택한 이유 중에서는 △’성장ㆍ개발 가능성과 비전’(19.8%)이 가장 많았고, 같은 이유로 ▲롯데(23.4%)와 ▲현대중공업(28.6%)도 지지를 받았다. 2위의 ▲SK는 △’만족스러운 급여와 투명하고 공평한 보상제도’(22.9%)라는 점이 인기 요인이었는데, 이는 7위의 ▲한화(20.0%)도 마찬가지였다. 3위의 ▲LG(20.5%) 및 ▲현대자동차(25.6%), ▲포스코(23.3%)의 공통점은 △’동종업계와 지역사회에서 선도기업의 이미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는 점, 이 외에도 △’우수한 복리후생’(SK, 22.9%), △’구성원으로서 자부심’(GS, 20.0%) 등의 이유도 선택됐다. 이렇듯 신입 구직자들의 기업 선택 배경이 상당히 다양하고 입체적임을 알 수 있다.

끝으로, 성별에 따른 기업 선호도 차이도 뚜렷했다. 1,2위의 CJ와 SK의 경우 각각 여자 대학생(33.0%)과 남자 대학생(23.0%)의 선택을 가장 많이 받으며 선호 성비의 대조를 보여주었다.

본 설문조사는 지난 2004년 시작해 대학생 기업 선호도를 분석하는 ‘인크루트 대표 조사’로 자리 잡았다. 이를 통해 대학생들의 기업 선호도를 세밀히 분석할 수 있음은 물론 연도별 달라지는 순위를 통해 기업들의 활약상, 채용시장 트렌드까지 반추해볼 수 있는 유용한 지표로서 자리매김한 것. 누적 참여자만 해도 2만 5천 명에 달할 정도로, 16년간 조사를 이어온 곳은 인크루트가 유일하다.

한편, 지난 1998년 국내 최초의 취업포털로 출발한 인크루트는 올해로 서비스 오픈 21주년을 맞아 현재 ‘띵동! 알림ON하고 매일 선물받자’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추첨을 통해 100만원 상품권을 증정하며, 이달 5일까지 참여할 수 있다.인크루트 서비스 오픈 21주년 이벤트 바로가기>>>




<그림2.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TOP10 히스토리_Since 2004>



♣어떻게 조사했나♣

▲조사시기 : 2019. 06. 05 ~ 2019. 06. 18
▲설문대상 : 전국의 대학생 회원 929명
▲표본오차 : ±2.56% (신뢰수준 : 95%)
▲조사방법 : E-mail 설문조사
▲대상기업 : 2018년 회계결산 결과 매출기준으로 분류된 150개 코스닥시장 등록기업 中 그룹ㆍ지주사ㆍ홀딩스 25곳 (출처 : Daum금융 > 재무지표 랭킹)
* 금융지주사는 제외.
* 위의 이유로 삼성그룹은 조사대상에 포함되어 있지 않음.
▲조사내용
- 일하고 싶은 기업 : 총 25곳 중 가장 일하고 싶은 그룹사 및 선택이유 택일 (중복투표 불가)
- 선택 이유 : ▲구성원으로서의 자부심 ▲동종업계와 지역사회에서 선도기업의 이미지 ▲만족스러운 급여와 투명하고 공평한 보상제도 ▲우수한 복리후생 ▲고용안정성(낮은 인력감축 위험,확고한 수익기반) ▲성장,개발 가능성과 비전 ▲워라밸을 중시하는 기업 풍토 ▲임직원의 참여와 소통을 바탕으로 하는 이색적인 기업 문화 ▲경력개발의 기회 ▲관심업종 등 10개 항목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박정배 jungbae@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