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 취업도 ‘부익부 빈익빈’… 사교육비 많을수록 합격가능성 높아

  기사입력 2019.11.05 09:15| 최종수정 2019.11.05 09:18

- 취업 위해 월 최대 124.9만원 지출… 구직자 등골브레이커 1위는 ‘자격증’ 수강ㆍ취득비





<그림. 인크루트 조사결과, 구직자 58.6%는 ‘취업과 사교육비의 상관관계가 있다’고 응답했다.>



구직자 절반은 취업에 돈을 많이 쓸수록 합격 가능성도 높다고 여기고 있었다. 가장 지출을 많이 하는 분야는 외국어였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 www.incruit.com)와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이 구직자 1천11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2019 취업 트렌드 설문조사” 결과다.

구직과정에 지출하는 비용, 즉 취업사교육비와 합격과의 상관관계에 대해 구직자의 58.6%는 그렇다고 보고 있었다. (△매우 그렇다 18.1% △조금 그렇다 40.5%) 구직자 절반 이상이 취업도 부익부 빈익빈이라고 내다보고 있는 것으로, 취업에 돈 쓸 곳은 다양했다.

취업사교육을 위해 지출한 분야를 꼽게 한 결과(중복선택) △어학시험(20.8%) △전공 자격증(19.3%) △자격증(18.8%) 순으로 TOP3가 가려졌다. 공인시험 및 자격증과 관련한 지출이라는 공통점을 갖는 가운데 단일항목으로는 외국어에 지출한 비율이 높았지만 2, 3위의 자격증에 지출 한 비율이 도합 38.1%로 취업 사교육 지출 1위에 꼽혔다.

다음으로 △영어회화(9.5%) △자기소개서 컨설팅(8.5%) △인적성 모의시험(7.5%) △직업교육훈련(7.2%) △면접코칭(4.8%) △스피치,이미지메이킹(2.8%) 순으로 취업사교육 지출항목이 가려졌다.

이들이 취업 사교육을 위해 월평균 지출비용은 최소 80만원부터 최대 100만원에 달했다. 항목별 지출경험이 있는 응답자를 대상으로 비용을 주관식 입력으로 취합한 결과 △어학시험에 17.8만원을 시작으로 △자격증 16.6만원 △자소서 16.5만원 △면접 15.5만원 △인적성 14.1만원 등으로 집계됐기 때문. 여기에 △기타(스피치,스터디비 등) 15.5만원 그리고 △생활비(교통비,부식비) 29.5만원 까지 더하면 취업을 위해 달에 평균 사용하는 비용이 백만원을 훌쩍 넘는 것으로 계산된다.

이들 사교육비는 △아르바이트 등을 통해 자체 조달 하는 경우가 44.4%로 가장 많았고 △부모님 지원 26.8% △둘 다(아르바이트+부모님 지원) 25.5% 순으로 마련하고 있었다.

본 설문조사는 지난달 7일부터 16일까지 진행, 인크루트와 알바콜 회원 1천478명이 참여했다. 그 가운데 구직자 1천118명의 응답을 참고했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55%이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박정배 jungbae@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