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보도자료] 직장인부터 주부까지 코로나로 알바 전선 나섰지만… ‘5명 중 4명은 불합격’

  기사입력 2020.05.18 09:31

- 직장인부터 전업주부까지, 알바자리 구하러 나섰지만... 5명 중 4명은 불합격

- 불합격 이유? ‘지원자 너무 많고, 구하는 곳도 없어서.. 채용취소 통보도 부지기수





<그림.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 조사결과, 코로나 이후 알바 구직자 5명 중 4명은 알바 자리를 구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다.>


코로나19 이후 경제타격으로 직장인부터 전업주부까지 일제히 아르바이트 전선에 뛰어들었지만 5명 중 4명은 불합격한 것으로 확인됐다. 구하는 곳도 없고, 너무 많은 지원자가 몰린 탓이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운영하는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대표 서미영 albacall.incruit.com)이 코로나19 이후 아르바이트 구직경험이 있는 응답자 1,613명을 대상으로 ‘아르바이트 구직현황’에 대해 설문조사 한 결과다. 이달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실시됐다.

먼저, 코로나19 이후 어떤 사람들이 아르바이트(또는 알바)를 구하러 나섰는지부터 살펴봤다. 상태별로는 구직자(39.3%)와 대학(원)생(21.3%)의 비율이 가장 높았지만, 직장인(17.9%)과 전업주부(14.6%) 비율도 도합 32.5%에 달할 정도로 많은 점이 눈에 띈다. 어려워진 가계 상황으로 전업주부들도 파트타임을 구하러 나왔고, 직장인들은 아르바이트를 통해 투잡을 시도했다고 해석할 수 있다. 연령별로는 20대(61.9%) 그리고 30대(24.8%)와 40대(10.7%) 순으로 집계됐다.

문제는 코로나 이후 아르바이트 구직여건이 녹록지 않았음에 있다. 먼저 응답자의 96.5%, 즉 대부분은 최근 알바 구직시 어려움을 느꼈다고 답했다. 평균 합격률도 저조했다. 아르바이트 합격여부를 묻는 질문에 총 1,584명이 지원했지만 그 가운데 338명만이 합격했다고 답한 것. 평균 합격률은 21.3%로, 지원자 5명 중 4명은 아르바이트를 구하지 못했다고 볼 수 있다.

가장 큰 이유는 너무 많은 지원자가 몰린 탓이었다. 아르바이트 구직에 실패한 응답자들에게 그 이유를 꼽게 한 결과 가장 많이 돌아온 답변이 ‘지원자가 너무 많이 몰려서’(56.8%)였기 때문이다. 아르바이트를 구하려는 사람은 많지만 일자리 상황이 좋지 않아 알바 경쟁률이 급격히 높아진 것. 다음으로 ‘구하는 곳이 없다’(16.8%) 역시 앞선 답변의 연장선 상으로 볼 수 있다.

이 외에도 ‘면접 이후 결과통보를 안 해줌’(15.4%), ‘합격했지만 채용취소를 통보받음’(4.6%) 등의 이유가 꼽혀 코로나19 이후 취약해진 아르바이트 구직 풍경들이 전해졌다.

끝으로, 구직자를 대상으로 ‘코로나 이후 아르바이트 지원을 몇 번 했는지?’에 대해 주관식 답변으로 입력받은 결과, 평균 5.3곳의 사업장에 이력서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본 설문조사는 이달 8일부터 12일까지 5일간 실시됐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31%이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박정배 jungbae@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