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뉴스

  • 취업/직장인

로그인

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취업/직장인

크게작게글자크기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사원 200명 채용 연계한다

뉴시스  기사입력 2018.01.07 12:48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인턴사원 200명 채용 연계한다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청년실업과 중소기업 구인난 해결을 위해 8일부터 '2018년 강남구 중소기업 청년 인턴십' 사업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올해 인턴 모집인원은 총 200명이다. 3회(1~2월, 7~8월, 9~10월)에 걸쳐 채용해 기업에 배치할 예정이다. 청년 구직자의 다양한 수요에 맞춰 일반중소기업, 신성장동력, 전시컨벤션 분야로 나눠 채용한다.

구는 인턴기간 3개월과 정규직 전환 후 7개월 동안 인턴사원 1인당 월 80만~100만원 임금을 지원한다. 인턴 사원은 월 160만원 이상 고정임금을 지급받을 수 있고 해당기업은 80만원 이상만 부담하면 된다.

참여 가능 기업은 강남구 소재 상시근로자 5인 이상 중소기업 중 고용보험법상 우선지원대상 기업이다. 인턴 사원의 정규직 전환율이 높은 기업은 우선선발된다. 단 최근 2년 동안 정규직으로 전환된 인턴 사원 고용유지비율이 30% 미만인 기업은 제외된다.

신청일 현재 강남구 또는 서울시에 주민등록이 된 미취업 상태 만 15세 이상 34세 이하 청년은 누구나 이 사업에 참여 가능하다.

기업 선발절차를 통과한 구직자는 서류검토 절차 후 인턴으로 채용된다. 해당 기업이 인턴지원 협약 등을 위반할 경우 지원중단 등 조치할 계획이다.

이번 1기 참여를 원하는 중소기업은 8~19일 인턴채용신청서를 강남구 일자리정책과나 운영기관(강남구 상공회, 한국전시주최자협회)에 제출해야 한다. 인턴 희망자는 다음달 7~20일 인턴신청서를 해당 중소기업이나 강남구(또는 운영기관)에 제출하면 된다.

구는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청년인턴을 마친 1166명 중에서 1086명이 정규직으로 채용됐다"며 "93.1%의 높은 채용률을 보이며 청년 구직자와 중소기업의 호응도가 매우 높다"고 소개했다.

김구연 일자리정책과장은 "미취업 청년에게는 일자리를 제공하고 중소기업에는 인재채용의 기회를 제공하는 청년 인턴십 사업에 관내 유망 중소기업과 우수 청년인재들이 많이 참여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daero@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시스 박대로 daero@newsis.com
http://newsimg.incruit.com/newsis/2018/01/07/NISI20180107_0000091059.jpg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

분야별 최신 뉴스

  • 취업
  • 기업
  • 경제
  •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