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로그인

취업뉴스

이력서·자기소개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 돈 벌기도 전에 쓸 일만 는다… 구직자, 1년간 취업 위해 평균 ‘342만원’ 지출

  기사입력 2018.10.29 09:01

- 구직자 61%는 취업사교육 이용경험.. 합격 ‘보증’ 못 하지만, ‘남들 다 하니’ 안 하기도 뭐해서
- 1년간 구직을 위해 ‘342만원’ 썼다지만… 부식비, 교통비, 스터디비 더하면 +α
- 이용빈도는 ‘자격증’(37%)이, 이용 비용은 ‘영어회화’가 61만3천원으로 각각 높아




<그림. 조사결과 지난 1년 간 1인 평균 342만원의 취업사교육 비용이 든 것으로 나타났다>


1년 치 인강 50만원, HSK 1회 응시료 11만원, 학원비 2달분 20만원, 증명사진 8만원…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 www.incruit.com)가 최근 1년 내 구직경험이 있는 회원을 대상으로 취업사교육비 지출실태를 살펴보았다. 취업을 위한 기회비용이라지만, 막상 돈 벌기도 전에 쓸 일만 늘어나는 형국. 구직자 가계부는 마이너스 투성이었다.

‘취업을 위해 자격증, 어학성적 취득부터 자기소개서, 면접컨설팅 등에 이르기까지 학원, 강의 등 외부 사교육 기관을 이용하는 것’ 이른바 취업사교육에 대한 통계청의 정의는 이렇다. (2018.2월 통계청 고용동향 中)

인크루트의 조사에 따르면 구직자의 61%는 구직과정에서 취업사교육 이용경험이 있었다. 구직자10명 중 6명 이상이 해당하는 것으로, 이용해 본 취업사교육 항목을 복수선택으로 꼽게 한 결과 ▲’자격증 준비’(37%)가 1위에 올랐다. 다음으로 높은 이용빈도를 나타낸 항목은 ▲‘어학시험’(19%)이었다. 흔히 자격증 및 어학성적 취득이 곧 취업의 기본준비사항이라고 여겨지는바, 해당항목 응답률이 56%로 과반을 넘긴 점이 또 한번 입증한다. 이어서 ▲’영어회화’(10%) ▲’인적성’ ▲’직업훈련’(각8%) ▲’자기소개서(7%) ▲’면접’(6%) ▲’스피치, 이미지메이킹’(3%)의 항목 순으로 이용빈도가 높다고 나타났다.

그렇다면, 취업사교육에 비용은 얼마나 들었을까? 조사결과 최근 1년 내 취업사교육을 위해 발생한 비용은 총 342만7천원으로 집계됐다. 주요 지출항목은 앞서 언급한 총 8개로, 항목별 평균 지출비용은 42만 8천원에 달했다. 단, 부식비와 교통비 그리고 스터디비 등은 제외된 만큼 이들 금액을 합쳐보면 취업을 위한 기회비용은 이보다 높아진다.

지출비용이 가장 높은 항목에는 ▲’영어회화’가 꼽혔다. 영어회화를 위한 학원비 및 과외 등에 평균 61만 3천원을 쓴 것으로 확인됐기 때문. 2위에는 평균 53만 6천원을 썼다고 집계된 ▲’어학시험’이 올랐다. 영어부터 일어, 중국어 등 제2외국어 관련 어학성적 취득을 위해서는 보통 학원비, 교재비, 응시료 등이 수반된다.

지출비용 3위는 평균지출비 51만 2천원의 ▲’직업교육훈련’이 차지했다. 코딩을 대표로 IT와 컴퓨터부문 및 포트폴리오와 디자인 등 특정직무 지원을 위한 교육훈련비가 그 예인데, 이들 직업교육훈련은 일정비용 이상은 국가에서 환급해주는 지원금 체재로 운영되기도 한다. 다음으로 평균지출비가 높은 취업사교육 항목은 ▲’자기소개서 준비비’였다. 자기소개서 준비를 위한 첨삭과 컨설팅, 인강비 등에 평균 41만 3천원을 지출했다.

5위에는 총 38만 4천원의 ▲’자격증 준비비’가 올랐다. 학원비, 응시료, 교재비, 그리고 자격증 발급을 위한 발급비와 증명사진비 등이 이에 포함된다. 6위에는 ▲’스피치, 이미지메이킹, 기타’항목에서 평균 35만 2천원이, 7위에는 ▲’면접’ 준비를 위해 모의 면접과 코칭, 인강비 등에 31만 2천원을 썼다고 집계됐다. 끝으로 8위는 ▲’인적성’ 준비비로, 모의시험과 교재비 및 인강비에 30만2천이 사용되었다.

무리가 아닌 것이, 주관식 답변을 살펴보면 토익 8회 응시에 40만원, HSK 1회 응시료는 최대 11만원에 달했고 영어회화 학원비는 1년에 최소 백만원 선이었지만, 해외 연수비를 포함하면 천만원대가 된다. 면접을 앞둔 구직자의 경우 대기업 특강이 회당 5만원, 인적성 인강비는 기업당 10만원 선이라 밝혔다.

문제는 취업을 위해 1인당 평균 342만원을 지출하고도, 합격을 보증하기 어렵다는 것. 사교육비 지출경험이 있는 구직자의 27%만이 합격을, 나머지 38%는 불합격했다고 답했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취업사교육에 대해서는 전체의 71%가 필요하다는 입장이었다. 구직 보조수단으로써 활용하면 효과적(39%)이고, 구직기간을 줄 일 수 있기 때문(33%)이라는 이유에서였다. 하지만 남들 다 하니까 어쩔 수 없이, 불합격 원인을 모르고 계속 탈락하는 악순환을 끊기 위해 이용한다는 어쩌면 강제적인 필요에 의한 선택도 적지 않았다. 취업사교육에 반대하는 입장은 터무니없이 비싼 수강료와 교육비(48%), 부실한 교육내용(21%), 그리고 취업사교육을 빙자한 취업사기 노출위험(21%) 등을 꼽았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돈을 벌기도 전에 쓸 일만 늘어남에도 합격을 보증하기 힘든 취업사교육에 의지하는 취업풍토는 개선이 필요하다”라며 설문소감을 전했다. 한편, 2015년 런칭된 인크루트 취업학교는 작금의 취업사교육 환경을 우려, 구직자가 회원가입만 하면 자기소개서부터 면접, 인적성까지 전액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양질의 콘텐츠를 서비스하고 있다. 인크루트 취업학교 바로 가기>>>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민제 jeonmj@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