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 2019년 신입사원 희망연봉 3천456만원… 기업 측 지급 예상 초임보다 ‘높아’

  기사입력 2019.01.14 09:08

- 男 3천400만원ㆍ女 3천297만원 … 지난해 신입사원 희망연봉은 3천310만원




<그림. 조사결과 구직자들의 2019년 신입사원 희망연봉은 3,456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주 연봉순위 및 관련 정보를 알려주는 ‘연봉탐색기’가 포털 검색 상위에 오르며 화제에 오른 바 있다. 그렇다면 아직 근로 시작 전인 신입구직자들의 희망연봉은 어떻게 될까?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 www.incruit.com) 조사결과, 2019년 신입 구직자들이 희망하는 연봉 평균은 3천 456만원으로 집계됐다. 자사 구직자 회원 1천649명을 대상으로 ‘2019 구직자 희망연봉’을 조사한 결과다. 그중 신입 구직자는 612명 포함되어 있었다.

먼저, “올해 신입사원이 희망하는 연봉”(주관식 입력)은 3천 456만원으로 지난해 1월에 조사한 신입사원 희망연봉 3천310만원보다 146만원(4%P) 높아졌다. 남녀 간 희망연봉에도 차이는 발생했다. 올해 남자 신입구직자는 평균 3천400만원을 요구했던데 반해 여자 신입구직자는 3천297만원의 초임을 기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당 금액을 초임으로 희망하는 이유”(복수선택)로는 ‘신입으로 이 정도가 적당하다고 보여서’(35.6%)가 1위에 꼽혔다. 근소한 차이로 ‘대출금, 생활비 등을 감당하려면 이 정도는 받아야 생활이 가능해서’(32.1%)가, 이어서 ‘희망 업계(업종) 연봉이 이 정도 선에 맞춰져 있어서’(13.3%), ‘내 연차(신입의 경우 입사지원 당시 이력수준)에 이 정도가 적당하다고 보여서’(7.0%) 순으로 연봉 희망의 배경들이 확인되었다.

한편, 지난해 8월 인크루트가 상장사 571곳의 인사담당자를 대상으로 "하반기 대졸 신입 사원에게 지급할 초임" 조사결과, 평균 3천334만원으로 집계된 바 있다. 올해 구직자가 희망하는 연봉 3천456만원은 되려 기업에서 지급하겠다는 초임보다 122만원 높은 것. 조사대상 기업에는 대기업이 190곳, 중견기업 178곳, 중소기업이 203곳이 포함되어 있었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매해 진행되는 신입사원 희망연봉 조사를 통해 연도별 달라지는 신입구직자들의 눈높이를 평가할 수 있다”라며 조사 소감을 전했다. 본 설문조사는 1월 7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인크루트 자사 구직자 회원 1천649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민제 jeonmj@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