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취업지원서비스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인크루트] 지난해 공공기관 신규채용 ‘3만3685명’… 역대 최대 전년比 무려 49.4%P 증가

  기사입력 2019.01.23 08:57

- 작년 목표치 2만8천명보다 5,000명 이상 채용, 4/4분기 증원만 1만951명
- 역대 최다 채용, 최대 증가 폭, 2017년 대비 1만1000명 증가




<그림. 작년 공공기관에서 역대 최다인 3만3685명을 채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좋은 일 찾을 땐,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 www.incruit.com)에서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ALIO)에 공시된 ‘공공기관 신규채용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공공기관의 작년 2018년 신규채용 규모가 3만3685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무려 전년도보다 49.4%P 증가한 것으로 2013년 이후 매년 10%P 미만의 증가세를 보인 것과 비교해 역대 최다 채용, 역대 최대 증가 폭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공기관(부설기관 포함)의 임원, 정규직에 대한 채용 합계치다.

2018년 3월 정부는 2018 공공기관 신규채용 규모를 2017년 말 예정한 2만3천명에서 5천명 증원해 2만8천명 이상으로 확대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결과적으로 3만 3685명을 채용해 예상치보다 5,000명 이상 채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3/4분기 기준 이미 누적채용인원은 2만2734명에 달했다. 통상적으로 상반기 결원 등을 고려해 하반기에 채용규모를 상향 조정해 애초 예정인원을 상회할 것으로 전망했지만, 실제 채용인원은 예상을 훨씬 웃돌았다. 4/4분기에만 무려 1만951명이 채용된 것. 공기업이 3천953명, 준정부기관에서 3천221명, 기타 공공기관이 3천777명으로 각각 집계됐다.

실제 지난해 4/4분기에 신규채용을 진행한 공공기관을 인크루트가 집계한 결과, 10월부터 12월까지 자사에 게재된 공공기관 신규 채용공고는 총 161개였다. 이를 4/4분기 채용인원 1만951명으로 나누어보면, 지난해 4/4분기에 공공기관 1곳당 평균 70여명 미만의 채용을 진행했다고 추산해볼 수 있다. 이는 인크루트의 임의계산으로 실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지난 5년간 채용 규모 증가율을 살펴보면 2013년부터 전년 대비 2.1%P(2014년), 9.5%P(2015년), 8.7%(2016년), 7.4%P(2017년) 증가한 것으로 2014년부터 2015년 사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가 조금씩 폭이 줄어드는 추세였다. 그런데 올해 정부의 계획을 초과한 3만3685명을 채용하게 되면서 증가 폭은 49.4%로 첫 두 자릿수 증가 폭을 기록했다.

한편, ‘2019년 공공기관 채용정보박람회’에서 발표된 361개 공공기관의 정규직 채용계획을 집계한 결과, 2만3307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년보다 16% 늘어난 1,855명을 채용하는 한국철도공사를 필두로 한국전력공사 1,547명, 충남대학교병원 1,428명, 국민건강보험 844명 순으로 채용인원이 많았다.

인크루트 서미영 대표는 “공공기관의 신규채용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지만, 여전히 고용시장은 경직되어있는 상황”이라며 “2019년에는 공공분야의 채용과 더불어 민간분야의 채용규모에 대해서도 기대를 걸어본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트위터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민제 jeonmj@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