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취업뉴스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보도자료] 출장ㆍ회식ㆍ행사 ‘올스탑’…. 코로나 19가 바꿔놓은 직장 풍경

  기사입력 2020.02.18 09:33| 최종수정 2020.02.18 09:36

- 직장인 39.1%, 코로나 19 여파로 근무방식 달라졌다… 1위에는 ‘해외출장 취소’
- 국내출장, 회식, 회의 그리고 제품출시도 ‘줄줄이 취소’… 근무 중 마스크 착용비율은 12.7%





<그림. 알바콜 설문조사 결과 직장인 3명 중 1명은 코로나19 이후 해외출장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코로나 19가 직장 풍경도 바꿔놓았다. 국내외 출장이 취소되고 사내 회의도 자제하는 분위기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운영하는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대표 서미영 albacall.incruit.com)이 이달 10일부터 11일까지 양일간 설문 조사한 결과다. 총 참여자 1,146명 가운데 직장인 661명의 응답을 참고했다.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즉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근무방식이 조금이라도 변경됐는지 질문하자 △’그렇다’가 39.1% △’아니오’는 60.9% 로 집계됐다.

그렇다고 답한 응답자를 대상으로 달라진 점에 대해 선택(복수)하게 했다. 코로나19에 따른 직격타 1위는 ‘출장’이었다. △’해외출장’(16.1%)과 △’국내출장’(13.2%)을 연기 또는 취소 했다는 비율이 도합 29.2%로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았기 때문. 국내출장보다 해외출장 취소비율이 2.9%P 높았다.

2위에는 △‘회식’(20.3%), 3위에는 △’사내회의’(16.3%)가 올랐다. 직장인 5명 중 1명꼴로 회식이 취소됐다고 밝히는가 하면, 사내 회의 역시 가급적 취소하거나 자제하는 분위기라고 응답한 것.

이렇듯 출장, 회식에 이어 회의 등 사내 여러 지점에서 감염우려를 고려해 조심하는 모습들이 포착됐다. 그런가 하면 4위에는 △’제품출시(런칭) 및 행사’(13.8%) 취소가 꼽혔다. 코로나 19가 기업의 제품출시 및 행사 일정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는 것.

코로나 19로 달라진 점 5위에는 △’마스크 착용’(12.7%)이었다. 출퇴근시에는 물론 근무 중에도 마스크를 착용한다는 것. 한편, 지난 인크루트 설문조사 결과 성인남녀 60.4%는 코로나 19 확산에 따라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답했다. 1인당 마스크 구매비는 33개에 평균 5만3천원을 지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끝으로 6위에는 △’재택근무 전환’(7.6%)이 이름을 올렸다. 이 경우 △’선택자에 한해 재택근무’(5.4%) 및 △’전 직원 재택근무’(2.2%)로 다소간 차이를 보였다.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를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박정배 jungbae@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