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뉴스

  • 생활/문화

로그인

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생활/문화

크게작게글자크기

롯데홈쇼핑, 업계 최초 '전기차 렌탈'…총 5500명 접수

이타임즈  기사입력 2017.03.21 14:00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홈쇼핑 업계 최초로 친환경 전기차 렌탈 특집방송을 단독으로 진행한 결과 상담접수건 수가 5500건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9일 방송된 전기차 렌탈 판매는 장기불황으로 경제성과 편리성을 갖춘 렌터카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과 수요가 급증하고 있어 롯데홈쇼핑이 업계 최초로 국내 1위 롯데렌터카와 함께 국내·외 유명 전기차들을 단독으로 편성한 것이다.

보조금 지원 등으로 전기차 이용이 경제적인 반면 인프라 부족으로 아직 대중화 되지 못했다는 우려와는 달리 고객들의 높은 호응으로 상담 접수 건수가 당초 목표 대비 2배 이상을 기록했다고 롯데홈쇼핑측은 설명했다.

방송에서는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i'와 르노삼성의 'SM3 ZE SE', 독일 유명 자동차 브랜드인 BMW사의 'i3' 등 총 3가지 모델이 소개됐다.

국고 보조금 1400만원과 각 지역 보조금을 지원 받으면 최대 2600만원까지 절감된 비용에서 렌터카를 이용할 수 있다.

특히 1950만원까지 보조금을 지원받을 수 있는 서울·경기지역은 상담 건수가 2700건 이상으로 전체 상담 고객의 절반인 50%를 차지했다. 이어 부산·경남권이 14%, 대구·경북권 12% 비중을 차지했다.

연령대로는 40~50대가 70% 이상으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여성 고객 상담 건수도 전체의 45% 이상을 차지해 기존 렌터카 여성 상담 고객 대비 22% 이상 증가했다. 경제성과 편의성은 물론 가벼운 차체무게와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여성 고객들의 관심을 끈 것으로 보인다고 롯데측은 설명했다.

방송에서는 롯데홈쇼핑 '바로TV' 앱 실시간 채팅 서비스인 '바로TV톡'의 렌터카 방송 시청자 참여 건수도 기존 렌터카 방송 대비 70%이상 증가하는 등 전기차 렌탈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높았다.

정윤상 롯데홈쇼핑 생활부문장은 "전기차 렌터카에 대한 고객니즈를 고려한 특집방송이 높은 호응을 얻어 기쁘다" 며 "기존 일반 렌터카 방송 대비 차종이 제한적이고 지역에 따라 인프라가 부족한 점 등을 염려했던 반면 고객들의 높은 호응으로 앞으로 출시 예정인 전기차 차종 등도 추후 방송을 통해 소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 메트로신문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타임즈 메트로신문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NoImage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름 또는 아이디로 선택한 경우 개인의 인맥홈으로 연결되고, 별명을 선택한 경우에는 개인 인맥홈 연결 되지 않으며, 사진도 노출되지 않습니다.

분야별 최신 뉴스

  • 취업
  • 기업
  • 경제
  •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