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뉴스

  • IT/과학

로그인

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IT/과학

크게작게글자크기

서울초중교 SW교육 내실화…서울교육청-과기정통부 MOU

뉴시스  기사입력 2018.02.13 17:00
【서울=뉴시스】사회정책팀 = 서울시교육청이 올해부터 순차적으로 시작되는 초중학교 소프트웨어(SW)교육 내실화와 ‘서울형 메이커 교육’의 활성화를 위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와 13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업무협약을 통해 서울교육청은 SW교육 및 3D프린팅을 활용한 메이커 교육 운영, 3D프린터 등 기자재 보급 등 학교 현장의 교육 기반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를위해 서울교육청은 올해부터 오는 2022년까지 매년 100개교 등 총 500개교에 3D프린터를 보급한다.

과기정통부는 SW교육 및 3D프린팅교육 관련 자료 개발 지원, 교원 연수 운영 지원 등을 통해 교육 내실화를 측면 지원할 계획이다.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은 “미래사회에 살아갈 학생들이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도록 교육환경을 만들어 주기 위해 양 기관의 협력이 필요하다”며 “서울형 메이커 교육을 통해 창의·협력·공유 능력을 갖춘 서울 미래학생을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SW교육과 서울형 메이커 교육이 교육 현장에서 많이 확대되어 창의적인 인재가 많이 양성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서울시교육청에서 선도적으로 초·중학교 SW교육시간을 확대 운영하는 한편 전체학교(1303개교)에 3D프린터가 보급될 수 있도록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jungche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시스 이상택 lst0121@newsis.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

분야별 최신 뉴스

  • 취업
  • 기업
  • 경제
  •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