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뉴스

  • 속보

로그인

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속보

크게작게글자크기

홍수예보 긴급재난문자 3분 이내 발송

이타임즈  기사입력 2017.03.21 13:00

홍수예보 긴급재난문자 발송시간이 기존 20분에서 3분 이내로 단축된다.
국토교통부와 국민안전처는 국민에게 신속한 홍수예보 전파를 위해 한강·낙동강·영산강·금강 등 국토부 홍수통제소와 안전처 간 자동화된 긴급재난문자(CBS) 발송체계를 구축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태풍 차바로 인해 울산 태화강이 범람할 때 홍수통제소는 홍수정보를 팩스로 안전처에 통보했고 안전처는 긴급재난문자시스템에서 발령문구와 통보지역을 수동으로 입력 후 발송하면서 인근 주민에게 홍수예보 전파가 지연됐다.

이에 따라 국토부와 안전처는 자동 상황전파 연계체계를 공동 구축하기로 했다.

이달 중 시스템 연계를 완료하고 다음달 중 시험운영을 거쳐 5월 자연재난대책기간 전에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자동 상황전파 연계체계가 구축되면 홍수예보 긴급재난문자 발송 소요시간은 기존 20여분에서 3분 이내로 단축될 전망이다.

정부 관계자는 "국민의 불안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홍수발생 상황을 실시간으로 전파하고 상시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해 관리하겠다"고 말했다.


박경남기자 knp@


〈건설을 보는 눈 경제를 읽는 힘 건설경제-무단전재 및 배포금지〉

Copyright 건설경제 | 이타임즈 신디케이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이타임즈 건설경제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NoImage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이름 또는 아이디로 선택한 경우 개인의 인맥홈으로 연결되고, 별명을 선택한 경우에는 개인 인맥홈 연결 되지 않으며, 사진도 노출되지 않습니다.

분야별 최신 뉴스

  • 취업
  • 기업
  • 경제
  •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