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문서위치

  • 뉴스

  • 속보

로그인

뉴스

이력서·자소서

면접

공채자료

인사·비즈

커뮤니티

상담

기업정보

속보

크게작게글자크기

중동순방중인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뉴시스  기사입력 2018.02.15 08:25

중동순방중인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암만(요르단)=뉴시스】 채정병 기자 = 14일(현지시간)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중동 5개국 순방 세 번째 국가로 요르단을 방문한 가운데 요르단 외무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진지한 표정을 짓고 있다.

미국은 중동의 전통 우방인 요르단에 향후 5년 간 매년 약 13억 달러의 경제 및 군사지원을 약속했다. 이는 트럼프 이전 행정부보다 매년 2억 7천 5백만 달러가 증가한 금액이다.

지원액 증가 이유에 대해 틸러슨 국무장관은 미-요르단 간 전략적 동반자관계의 토대 하에서 요르단의 시리아 난민 수용 등에 대한 부담완화에 있음을 언급했다.

중동의 비산유국 요르단은 국제사회의 원조가 국가 수입의 절대 비중을 차지하는 상황에서 이번 미국의 상향 조정된 지원으로 수년간 계속돼온 경제위기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지난해 트럼프의 대외원조국들에 대한 강경발언과 최근 이스라엘의 예루살렘 수도 인정 등 요르단으로서는 악재가 겹쳤지만, 압둘라 2세 요르단 국왕의 이스라엘-팔레스타인 평화를 위한 미국의 역할 강조와 북한과의 단교 결정 등이 신뢰를 준 것으로 파악된다. 2018.02.15.

chae0191@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시스  chae0191@newsis.com
http://newsimg.incruit.com/newsis/2018/02/15/NISI20180215_0013812758.jpg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

분야별 최신 뉴스

  • 취업
  • 기업
  • 경제
  •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