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크루트 자료실

취업뉴스

크게작게글자크기

[보도자료] 직장인 43.7%, "사내에서 점심 해결"... 외부 식당 이용은 5명 중 1명 수준

  기사입력 2021.05.20 09:36| 최종수정 2021.05.24 15:59

- 코로나 발생 이후 직장인 점심 문화는 어떻게 달라졌을까? 외부 식당 이용보다 사내 식사가 더 많았다

- 한편, 직장인 평균 주 2.5회 배달 음식 시켰다...지출 금액은 월 13만 9천원으로 나타나





<그림. 취업포털 인크루트 조사결과, 직장인 5명 중 2명(43.7%)은 사내에서 점심식사를 해결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직장인 5명 중 2명(43.7%)은 주로 사내에서 점심을 해결하는 한편, 외부 식당을 이용한다는 사람은 25.8%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서미영)가 직장인 730명을 대상으로 코로나 발생 이후 직장인 점심 식사 현황에 대해서 조사했다.

먼저 직장인들에게 점심 식사는 어디서 합니까?라고 물었다. 코로나 발생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 때문일까? 이들 중 가장 많은 응답은 사내 식사로 전체 가운데 43.7%였다. 이어 외부 식당을 이용한다’는 응답은 25.8%, 그때그때 다르다 24.1%, (재택근무로 인해)집에서 식사한다는 응답은 6.4%였다.

사내 식사를 선택한 이유로는 직원간 외부 모임 자제(30.9%)와 5인 미만 외부 식사만 허용(30.4%), 타사 직원, 외부인과 식사 자리 참석 자제(8.4%) 등 코로나로 사내에서 마련한 식사 방침을 따르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확인됐다.

사내에서 점심식사를 해결하는 방법으로는 사내 식당 이용(52.2%)과 개인 도시락 지참 (31.6%), 배달 음식 주문 (16.2%) 등이 있었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은 얼마나 배달 음식을 활용하고 있을지 배달 음식 주문 횟수와 지출 금액을 추가 질문했다. 그 결과 직장인들은 주 평균 2.5회 배달 음식을 주문했고 배달 음식비로 한달 평균 13만 9천원을 지출한다고 응답했다. 한달 기준 배달 음식 지출 범위는 최소 5만원에서 최대 150만원까지 다양했다.

본 설문 조사는 지난달 20일부터 27일까지 8일간 온라인으로 조사했다. 95% 신뢰 수준에 표본 오차는 ±3.52%다.

※ 설문조사 결과값 중 %값은 소수 둘째 자리에서 반올림한 수치로 총 합계와 일치하지 않을 수 있음.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만나보세요.

인크루트 브랜드커뮤니케이션팀
<저작권자(c)인크루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박정배 jungbae@incruit.com
  
/ => False
 
  • 공유하기도움말
  • 북마크도움말
  • 인쇄

댓글

작성자명 변경

댓글 등록 시 노출되는 작성자명을 아래 세 가지 중 선택할 수 있습니다.

별명을 선택한 경우, 사진 노출 및 개인홈으로 연결되지 않습니다.